[강연후기]조선희_세여자

여기 허정숙, 주세죽, 고명자 ‘세 여자’가 있습니다. 신여성으로 나혜석만 알고 있지만, 이 세여자는 독립운동가, 공산주의자로 역사를 살아낸 또다른 신여성입니다. 매우 다른 삶을 살아낸 세여자의 삶은 소설보다 더 소설적입니다. https://youtu.be/RSV1uZ01_i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