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 도덕성의 기원을 탐구한 《바른 마음》과 젊은 세대의 현실을 날카롭게 분석한 《나쁜 교육》(공저)을 쓴 베스트셀러 작가이자 현재 전 세계에서 가장 주목받는 사상가.

《포린 폴리시》 선정 2012년 ‘글로벌 사상가 100인’, 《프로스펙트》 선정 ‘2013년 세계의 사상가 65인’, 《아카데믹 인플루언스》 선정 현존하는 가장 위대한 심리학자 10인에 선정되었다.

사회심리학자로서, 긍정심리학 분야의 세계적 석학이자 정치심리학과 도덕심리학 분야에서도 가장 많이 인용되는 연구자 중 한 명이다.

1985년 예일대학교에서 학사 학위를, 1992년 펜실베이니아대학교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1995년부터 2011년까지 버지니아대학교에서 학생들을 가르쳤으며, 이후 현재까지 뉴욕대학교 스턴경영대학원 교수로 재직 중이다.

버지니아대학교 우수 교수상을 세 차례나 수상했고, 버지니아주로부터 표창을 받기도 했다. ‘정치 심리학’ ‘종교’ ‘미국 정치의 양극화 원인’ ‘2016년 총선 이후 미국의 치유’ 등의 주제로 진행한 네 번의 TED 강연은 600만 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전 세계적 반향을 불러일으켰다.

최근작 : 조너선 하이트의 바른 행복,나쁜 교육,바른 마음

저서 소개_바른 행복

논어, 도덕경, 명상록, 성경

석가모니, 세네카, 니체, 플라톤…

동서양의 오래된 지혜와 현인들이 발견한 행복에 대한 모든 것

‘무엇을 해야 할까?’ ‘어떻게 살아야 할까?’ ‘어떤 사람이 되어야 할까?’

코로나바이러스와 그 이후 이어진 경제 위기로 불행이 일상화된 지금, 이런 질문을 던지는 우리의 태도는 이전보다 더욱 간절하다.

우리는 삶의 지혜를 어디서 찾을 수 있을까? 그것은 우리의 삶을 더 나은 것으로 만들어 줄까? 행복은 어디에서 오는 것일까?

《바른 마음》 《나쁜 교육》을 쓴 베스트셀러 작가이자 세계적 사상가인 조너선 하이트는 고대의 지혜와 현인들의 말씀에서 삶의 목적과 의미를 찾는다.

현재 우리가 행복에 대해 이야기하는 거의 모든 것은 이미 여러 고전에 잘 정리되어 있다는 것이다. 다만 정보의 홍수 속에서 사람들이 자신에게 꼭 필요한 행복의 지표를 제대로 취사선택하지 못하고 있을 뿐이다.

긍정심리학자로서 오랫동안 행복의 근원에 대해 탐구해 온 하이트는 그 어떤 진리라 하더라도 그것을 제대로 음미하고, 발전시키고, 우리의 삶과 연결시키지 않는 한 무용지물이라고 말한다.

이 책에서 제시하는 열 가지 행복 법칙은 무심결에 우리가 그 가치를 알아보지 못하고 있을 지혜의 말들에 새로운 생명을 불어넣는다.

행복의 근원과 원리를 이해하고 나만의 행복한 일상을 되찾고 싶은 사람들에게 그 어떤 행복 안내서보다 실질적인 도움을 줄 책이다

댓글을 남기세요